“미친.. '장군감'은 이 분을 두고 하는 말이네..”…강호동이 선수 시절 ‘찍소리’도 못했던 '단' 한사람.gif - Newsnack